잠비나이는 해금, 피리, 거문고, 생황 등의 국악기와 양악기를 혼용하여 한국 전통음악과 프리 재즈, 포스트 록, 헤비메탈 등의 여러 현대 음악이 부딪힘 없이 어우러지는 새로운 음악을 창조하고 있다. 압도적인 감흥을 불러일으키는 라이브 공연을 중심으로, 호주 퍼스 국제 아츠 페스티벌과 같은 종합 예술축제에서부터 미국의 코첼라, 영국 글라스톤베리, 스페인 프리마베라 사운드, 덴마크 로스킬레, 프랑스 헬 페스트와 같은 초대형 록페스티벌 초청, 그리고 2018 평창 동계올림픽의 폐막식 공연에 이르기까지, 전 세계에서 많은 주목을 받고 있다.


South Korean group Jambinai play a surging, dramatic form of metal-infused post-rock using traditional folk instruments. These include the fiddle-like haegeum, the geomungo (or "black zither"), and double-reed instruments such as the piri. The band has received acclaim for its riveting performances as well as their ambitious recordings, such as 2016's A Hermitage and 2019's ONDA from Bella Union.






잠비나이의 평화란 [                ] 다.




잠비나이는 해금, 피리, 거문고, 생황 등의 국악기와 양악기를 혼용하여 한국 전통음악과 프리 재즈, 포스트 록, 헤비메탈 등의 여러 현대 음악이 부딪힘 없이 어우러지는 새로운 음악을 창조하고 있다. 압도적인 감흥을 불러일으키는 라이브 공연을 중심으로, 호주 퍼스 국제 아츠 페스티벌과 같은 종합 예술축제에서부터 미국의 코첼라, 영국 글라스톤베리, 스페인 프리마베라 사운드, 덴마크 로스킬레, 프랑스 헬 페스트와 같은 초대형 록페스티벌 초청, 그리고 2018 평창 동계올림픽의 폐막식 공연에 이르기까지, 전 세계에서 많은 주목을 받고 있다.  


South Korean group Jambinai play a surging, dramatic form of metal-infused post-rock using traditional folk instruments. These include the fiddle-like haegeum, the geomungo (or "black zither"), and double-reed instruments such as the piri. The band has received acclaim for its riveting performances as well as their ambitious recordings, such as 2016's A Hermitage and 2019's ONDA from Bella Union.




잠비나이의 평화란 [                ] 다.